무더운 여름에 떠올리는 믿음 3 – 복상에서 일상으로

무더운 여름에 떠올리는 믿음 3 – 복상에서 일상으로 속담에 “오뉴월 손님은 호랑이보다 무섭다”는 말이 있습니다. 음력 오뉴월은 양력 7~8월로 무더운 여름입니다. 이럴

무더운 여름에 떠올리는 믿음 3 – 복상에서 일상으로2022-08-05T19:45:19+09:00

무더운 여름에 떠올리는 믿음 2 – 밤 견디기

무더운 여름에 떠올리는 믿음 2 - 밤 견디기“저인망의 어둠이 온다//더 많이 군데군데 별 돋으면서/가뭄 타는 들녘 콩싹 터져오르는 소리 난다//가마솥 가득 푹

무더운 여름에 떠올리는 믿음 2 – 밤 견디기2022-07-30T11:59:08+09:00

무더운 여름에 떠올리는 믿음

무더운 여름에 떠올리는 믿음 여름 Prayer9을 마쳤습니다. 그러나 우리의 여름 기도는 끝나지 않았습니다. 여름보다 더 뜨겁게 은혜의 보좌로 나아가시기 바랍니다. 또 한편으로

무더운 여름에 떠올리는 믿음2022-07-23T14:36:45+09:00

우리는 식구(食口)입니다

우리는 식구(食口)입니다 요즘 무더위와 장마가 반복해서 찾아오고 있습니다. 더위와 습기가 반복되는 지치기 쉬운 날씨입니다. 여름 한복판을 지나고 있습니다. 누군가는 여름의 더위가 견디기

우리는 식구(食口)입니다2022-07-16T18:45:36+09:00

우리가 믿음계승사역을 하는 이유

우리가 믿음계승사역을 하는 이유 최근에 [이상한 나라의 수학자]라는 영화를 보았습니다. 순수한 수학을 연구하고자 탈북한 천재 수학자가 신분을 숨기고 고등학교 경비원으로 일하는 중에

우리가 믿음계승사역을 하는 이유2022-07-09T13:21:57+09:00

더샘물 성도들은 삶을 향유합니다

더샘물 성도들은 삶을 향유합니다 “사는 게 참 즐거운 일이 별로 없습니다.” 누군가 이렇게 말한다면 뭐라 답하시겠습니까? 성실하게 살아온 사람들이 종종 만나는 험산(險山)입니다.

더샘물 성도들은 삶을 향유합니다2022-07-01T23:06:39+09:00

VIP를 예배로 초청합니다

VIP를 예배로 초청합니다 “사람이 온다는 건/실은 어마어마한 일이다./그는 그의 과거와/현재와/그의 미래와 함께 오기 때문이다./한 사람의 일생이 오기 때문이다./부서지기 쉬운/그래서 부서지기도 했을/마음이 오는

VIP를 예배로 초청합니다2022-07-01T23:05:28+09:00

우리를 믿는 게 아니라 주님을 믿기에 웃습니다

우리를 믿는 게 아니라 주님을 믿기에 웃습니다 더샘물교회가 가정교회운동, 믿음계승운동, 선교운동을 설립비전으로 시작한 지 벌써 5년 째가 되었습니다. 가정교회운동의 최전선에서 섬기는 분들이

우리를 믿는 게 아니라 주님을 믿기에 웃습니다2022-06-11T16:13:20+09:00

그대 생애, 주께서 반할 만 하오

그대 생애, 주께서 반할 만 하오 “꽃이 지니 몰라보겠다.//용서해라./蓮.” [시인 윤제림, ‘목련에게’ 전문(全文)] 시치미 떼는 시를 잘 쓰는 시인 윤제림이 지는 연꽃을

그대 생애, 주께서 반할 만 하오2022-05-07T19:09:59+09:00
Go to Top